2022-01-17 월요일

농진청, 우리쌀빵 경진대회 개최... 쌀가루 품종 '가루미2' 50% 사용

최우수상 대한제과협회 경기지회 안양시지부 조익종 기능장 수상

정지은 기자 등록 2021-11-28 08:44:43
center
제5회 우리쌀빵 기능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사)대한제과협회 경기지회 안양시지부 조익종 기능장(가운데) 사진=농촌진흥청
[농업경제신문 정지은 기자]
농촌진흥청은 26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사)대한제과협회와 공동으로 '2021 제5회 우리쌀빵 기능경진대회'를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쌀가루 전용 품종을 이용한 새로운 빵‧과자 제품을 발굴해 '쌀빵'에 대한 소비자의 인지도를 높이고, 국내 제빵‧제과기술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대회 본선에는 총 36명의 제과인이 참여했다. 각각 △식빵 2종 △조리빵 2종 △단과자빵(단팥빵, 크림빵) 2종 △구움과자 소(小)형(마들렌, 피낭시에, 머핀 등) 2종 제품을 선보였다.

출품된 각각의 제품에는 대회 규정에 따라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이 개발한 쌀가루 전용 품종 '가루미2'를 전체 반죽 중량의 50%이상 사용했다.

가루미2 품종은 분쇄기에 넣어 바로 가루로 만들어 쓸 수 있는 건식 제분용으로 개발됐다. 빵은 물론 국수, 맥주, 가정용 제과‧제빵용 가루(프리믹스) 등으로 활용도가 높다.

출품 제품은 △맛(20점) △예술성 및 색상의 조화(15점) △독창성 및 창의성(15점) △시장성 및 대중성(20점) △배합표(20점) △제품설명(10점) 등 총 6항목에 걸쳐 심사를 받았다.

심사 결과 최우수상은 대한제과협회 경기지회 안양시지부 조익종 기능장이 수상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과 트로피, 상금 1백만 원을 받았다.

정병우 농촌진흥청 식량산업기술팀 팀장은 "식사를 대체하는 빵 소비가 늘고, 일반 빵 수요도 꾸준하게 이어지고 있다"며 "쌀가루를 활용한 제품이 다양해질 수 있도록 대한제과협회 등과 지속적인 협력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조익종 기능장은 "건강과 맛을 중시하는 소비자 가 많아지고 있는 추세에 따라 쌀가루를 이용한 빵 등 다양한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지은 기자 thekpm7@daum.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