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만공사, 네덜란드 BPA 물류센터 상량식 개최...금년 내 준공 완료

임해정 기자 등록 2021-06-21 13:21:27
center
사진=부산항만공사 제공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지난 18일, 네덜란드 로테르담 마스블락테 지역에서 건설 중인 BPA 물류센터의 상량식을 개최하고, 금년 내 준공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량식은 건물의 골조 완성을 알리는 것으로, 이날 행사에는 정연두 주네덜란드 한국대사를 비롯하여 이삼식 KOTRA 암스테르담 무역관장, 로버트 반 더 발(Robert van der wall) 삼성SDS 네덜란드 상무, 아니타 반 더 란(Anita van der Laan) 로테르담항만공사 시니어 매니저 등 관계자 약 40명이 참석했다.

그간 유럽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의 물류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로테르담 물류센터 사업을 추진해 온 BPA는 지난해 10월, 네덜란드 법인을 설립하고 현지 시공사를 선정해 30,000㎡ 규모의 물류센터 건설에 착수했다.

또한, 6월 30일에는 유럽 진출 국내 기업들을 대상으로‘부산항 유럽 물류 네트워크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할 예정이어서 내년 1월 물류센터 본격 개장에 앞서 적극적인 화물유치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정연두 주네덜란드 대사는“올해는 한국과 네덜란드가 수교 60주년이 되는 해로 BPA 물류센터가 양국 간 교역을 더욱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기찬 사장도“로테르담항은 유럽 내 약 30개 국가로 복합운송 물류서비스가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유럽의 중요한 물류 허브이다”라며,“BPA 로테르담 물류센터가 본격 운영되면 우리 기업의 유럽시장 진출에 기여하는 바가 매우 클 것”라고 강조했다.

임해정 기자 emae9031@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