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론 머스크,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서 어떤 역할도 맡지 않았다...어나니머스 영향?

박찬식 기자 등록 2021-06-11 07:41:37
center
사진=픽사베이 제공
[농업경제신문=박찬식 기자]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 이사회에서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는 어떠한 역할도 맡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디크립트에 따르면 11일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마이클 세일러 마이크로스트레티지 CEO가 주도하는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Bitcoin Mining Council) 이사회에서 어떠한 역할도 맡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를 통해 처음 공개한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가 오늘 출범한 가운데 일론 머스크가 이사회에서 어떠한 역할도 맡지 않는 것이 명확해졌다"고 거듭 강조했다.

회의를 주관한 마이클 세일러 CEO는 "네트워크 핵심 원칙에 입각한 비트코인 채굴자들의 자발적이고 개방적인 포럼"이라며 "투명성을 증진하고, 모범사례를 공유해 대중에게 비트코인 채굴의 이점을 홍보한다"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는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지원 중단 이후 불거진 비트코인 채굴 환경 문제에 대응해 만들어진 조직이다.

채굴 에너지 사용의 투명성을 촉진하고 전 세계에 채굴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를 가속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일론 머스크는 지난 5월 트위터를 통해 처음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의 출범 사실을 알렸다.

앞서 일론 머스크는 국제해커집단 '어나니머스'가 보낸 경고장을 받았다.

영국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지난 8일 어나니머스는 현지시각으로 5일 유튜브에 ‘머스크에게 보내는 어나니머스 메시지’라는 영상을 올렸다.

어나니머스는 머스크를 향해 “당신이 가상화폐 시장에서 하는 놀이 때문에 여러 삶이 파괴돼 왔다”며 “수백만명의 소매 투자자들은 삶을 개선하고자 가상화폐에서 얻는 수익에 의존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

박찬식 기자 pjswin88@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