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 역량 ‘쑥쑥’ 키운다

양철승 기자 등록 2021-06-11 07:22:34
center
[농업경제신문=양철승 기자]
곡성군이 오는 28일부터 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온라인 마케팅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곡성군은 지난해부터 소상공인에게 온라인 마케팅 비용을 지원해왔다. 또한 자체 온라인 플랫폼 ‘곡성창업둥지’를 통해 소상공인 점포를 홍보하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쇼핑 증가와 소비트렌드 변화에 따라 온라인 마케팅의 필요성이 더욱 중요해지면서 소상공인들이 직접 온라인으로 물건을 유통시킬 수 있도록 이번 교육을 준비했다.

교육은 실제 사업 운영에 활용 가능하도록 실습 위주로 진행된다. 스마트폰 활용능력 향상과 카드뉴스 제작을 위한 온라인마케팅 과정, 라이브커머스 및 유튜브 채널 개설을 다루는 동영상마케팅 과정, 네이버 광고와 바이럴 마케팅을 위한 검색광고 및 블로그마케팅 과정,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광고를 위한 SNS마케팅 과정까지 총 4개의 교육과정이 준비돼 있다.

곡성군에서 영업 중인 소상공인 및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곡성군 홈페이지 공지사항란에서 서식을 다운 받아 방문, 우편, 이메일을 통해 이달 22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양철승 기자 thekpm3@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