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자이언트 두꺼비’ 진로 신규 TV 광고 공개

박진식 기자 등록 2021-06-10 09:06:45
  • 전지전능한 자이언트 두꺼비로 변신, MZ세대 고민 초깔끔 해결
    새롭게 출연한 핑크 두꺼비, 파란 두꺼비와 활약 기대
center
자이언트 두꺼비편 진로 TV 광고
[농업경제신문=박진식 기자]
귀여운 허당 두꺼비가 전지전능한 자이언트 두꺼비로 변신해서 돌아왔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자이언트 두꺼비’ 콘셉트의 진로 TV광고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핑크 두꺼비가 최초로 출연해 관심을 모은다.

이번 광고는 지상파, 케이블, IPTV, 온라인 등을 통해 방영된다.

‘자이언트 두꺼비’ 편은 두꺼비가 MZ세대들의 고민을 초깔끔하게 해결해준다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크기가 커진 만큼 강력해진 두꺼비의 활약상을 재치있게 표현했다.

연락을 주저하는 여자 앞에 자이언트 두꺼비가 나타난다.

두꺼비는 여자를 같은 고민을 하고 있는 남자에게 데려다 준다. ‘고민하지말고 초깔끔하게’라는 나레이션과 함께 두꺼비가 진로 소주를 밀어주고, 두 남녀는 진로를 함께 마신다.

고민을 해결해 준 두꺼비가 핑크 두꺼비를 만나 반갑게 인사하면서 광고는 마무리된다.

마지막 장면에 새롭게 등장한 핑크 두꺼비는 앞으로 파란 두꺼비와 어떤 관계로 나아갈지 호기심을 자아낸다.

출시 3년차 진로는 소주 업계 최초로 두꺼비를 활용한 캐릭터 마케팅으로 젊은 층을 집중 공략,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두꺼비 캐릭터는 모델을 넘어 굿즈 마케팅 등 다양하게 진화하고 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작고 귀여웠던 두꺼비가 자이언트 두꺼비로 변신해 사람들에게 도움을 준다는 재미있는 아이디어에서 시작한 광고”라며 “걱정과 고민이 많은 시기지만, 잠시나마 근심을 내려놓고 웃을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진식 기자 pjswin88@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