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어버이날 ‘효행자’ 표창...경로효친 사상 고취

양철승 기자 등록 2021-05-04 18:48:10
center
[농업경제신문=양철승 기자] 광양시 중마동은 지난 3일 제49회 어버이날을 기념해 중마동 주민센터에서 올해의 광양시 효행자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광양시는 매년 어버이날을 맞아 전통 미풍양속인 경로효친과 효행 사상을 고취하기 위해 효 실천·효 문화 확산에 이바지한 유공자를 발굴해 포상하고 있다.

올해 수상자는 중마동에 거주하는 김보은 씨로, 뇌경색으로 쓰러진 시어머니를 매일 지극정성으로 봉양하고 있다. 특히 치매와 방광암, 당뇨 등 많은 병마와 힘든 싸움 중인 시어머니를 더욱 세심하게 돌보기 위해 시간을 쪼개 요양보호사 자격증과 사회복지사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남다른 정성을 보여 효행자에 선정됐다.

박상훈 중마동장은 “효를 행함에 있어 남다른 실천이 주변을 감동시켜 김보은 씨에게 수상의 영광이 깃든 것 같다”며, “앞으로도 효행으로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는 우리 주변의 모범시민을 적극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양철승 기자 thekpm3@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