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다산박물관 체험프로그램 무료 참여학교·단체 모집

임해정 기자 등록 2021-05-04 13:30:08
center
사진=강진군청 제공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강진군 다산박물관이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하피첩 만들기 등 다산박물관 체험프로그램을 무료로 받을 수 있는 참여학교 및 단체를 5월 14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2021년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2,300만 원을 지원받아 실시한다.

다산 정약용과 다산초당을 주제로 2시간 동안 전시관 관람, 다산이야기 및 체험활동을 실시하는 프로그램이다.

일반인과 어린이(초등학생)는 전시장 관람 및 체험, 다산초당 현장 강의 등 2시간씩 총2회에 걸쳐 진행하고, 청소년은 추가로 역할극을 포함하여 총3회로 구성됐다.

또한 강사진이 직접 방문하는 ‘찾아가는 박물관’도 병행 운영되며, ‘코로나19’ 등의 상황이 악화 될 경우 온라인 콘텐츠로 변경 운영도 대비하고 있다.

모집인원은 초·중·고 학생과 일반인 등 총 930명이며, 관내학교와 단체에서 25명 이내로 단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다산박물관 홈페이지의 공지사항을 참조하여 이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이승옥 군수는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에 선정을 통해 지역 학생들과 군민들에게 멋진 인문학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면서, “강진의 대표인물 인 다산 정약용의 실학 정신을 다소나마 접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임해정 기자 emae9031@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