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없이 20년간 연매출 300억원 올린 라면은?

홍미경 기자 등록 2021-04-15 10:46:47
center
[농업경제신문=홍미경 기자]
“ 소리 없이 강하다!”

2001 년 3 월 출시되어 별다른 광고와 프로모션 활동 없이도 꾸준히 인기를 이어가는 제품, 라면시장의 히든 챔피언으로 꼽히는 농심 무파마탕면이 올해로 출시 20 주년을 맞았다. 농심은 그간 소비자들로부터 지속적인 사랑을 받아온 무파마탕면이 지난 3 월 말 기준으로 누적매출 6 천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무파마탕면은 2009 년 이후로 TV 광고나 프로모션을 진행하지 않았음에도 매년 300 억원 안팎의 매출을 꾸준히 유지하고 있는 스테디셀러다.

무파마탕면의 꾸준한 인기 비결은 무와 파, 마늘로 한국인이 좋아하는 시원한 소고기장국의 맛을 구현한 데 있다. 출시 당시 기존 제품들과 차별화된 ‘ 후첨 양념스프’ 를 추가함으로써 향신 채소의 풍미를 한층 살려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제품의 주 재료인 ‘ 무’, ‘ 파’, ‘ 마늘’ 에서 착안해 이름을 ‘ 무파마’ 로 재치 있게 지은 것도 소비자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친근한 브랜드 이미지를 형성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농심 관계자는 “ 올해 20 주년을 맞아 제품 패키지를 새로 입히는 등 브랜드 리뉴얼 활동을 진행할 계획” 이라며 “ 앞으로 더욱 사랑받는 제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홍미경 기자 blish@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