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공동주택관리 지원사업 추진...공용부분 보수비용 지원

임해정 기자 등록 2021-04-07 14:03:26
center
사진=임실군청 제공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임실군이 공동주택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과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공동주택관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2011년부터 시작해 매년 추진하고 있는 공동주택관리 지원사업은 사용검사가 10년이 경과 된 공동주택 중에서 임실군 건축위원회 심의를 거쳐 대상단지를 선정하여 공용부분 보수에 대한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보조금과 자부담 20% 이상을 부담하여 추진한다.

이번 공동주택관리 지원사업은 임실군 홈페이지 공고를 통해 2021년 2월부터 1개월간 신청을 받아 오수면 효성아파트 외 2개 단지를 선정하였고, 총 9천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아파트는 단지 내 외벽 도색 및 방수공사 등 공용부분에 대한 공사를 실시하며, 입주민 안전과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조속히 추진할 예정이다.

심 민 군수는“공동주택 주민들에게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함으로써 건강한 공동체 문화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살기 좋은 공동주택 주거문화정착 지원을 통해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임해정 기자 emae9031@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