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1-03-08 (월)

농업경제신문

강진군, “청자골 장미꽃” 2만 6천송이 구입...장미 농가 '방긋'

2021-02-24 11:01:54

center
사진=강진군청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강진군이 장미꽃 직거래 유통시스템 운영 성과를 거두고 있는 가운데, 장미 농가에 큰 힘이 되고 있다.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박서홍)는 코로나19로 인해 장기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진군 장미 농가를 돕기 위해 “청자골 장미꽃” 2만 6천송이(3,100만원 상당)를 구입하여 전남 시군지부에 공급, 나눔 이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강진군에 따르면 지난 22일 관내 장미 재배 법인인 땅심화훼법인(대표 조우철)에서 장미꽃 1만송이 공급을 시작으로 3일에 걸쳐 농협전남본부 구매 물량 2만6천송이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청자골 강진 장미는 전남에서 가장 많은 면적인 15.3ha로 69%를 점유하고 있으며, 온난한 기후 여건과 풍부한 일조량 속에서 재배되어 선명한 화색과 짙은 향기 띄면서 전국에서 최고의 상품으로 대접받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각종 행사가 취소되면서 소비 급감으로 인해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강진군은 지난 1월 14일부터 장미 재배 농가의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하여 전남도청, 전남교육청, 강진군 등에서 “청자골 장미꽃 선물하기 운동”을 추진해 관내외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등으로 확산하여 전개해 나갔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청자골 장미꽃 선물하기 운동에 적극 동참하여 주신데에 감사드리며, 이번 장미꽃 구매가 관내 화훼농가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 강진의 깨끗한 바람과 온기로 가꾼 예쁜 장미꽃을 보며 코로나로 지친 심신을 위로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진군은 청자골 장미꽃 선물하기 운동을 통해 지금까지 47,000여 본, 5,300만 원을 판매하였으며, 2월 24일부터 3월 14일까지 전라남도, 전남지방우정청과 함께 온라인 화훼 특별기획전을 추진하는 등 직거래 택배 판매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임해정 기자 emae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NEWS

은행연합회
광주
한돈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