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1-03-09 (화)

농업경제신문

"소비자 니즈 반영해 라인업 정비"...풀무원, 떡볶이 매운맛 4단계 리뉴얼

2021-02-19 09:53:11

center
[농업경제신문=홍미경 기자]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소비자가 기호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간편식 떡볶이 전 제품을 매운맛 4단계로 리뉴얼했다고 19일 밝혔다.

풀무원은 간편식 떡볶이에 들어간 떡을 쌀떡과 밀떡으로 나눠 표기하고 매운맛 단계도 4가지로 리뉴얼했다.

1단계는 가장 순한맛으로 어린이들도 즐겨 먹을 수 있고, 2단계는 일반적인 라면 수준의 매운맛을 기준으로 했다. 3단계부터 매운맛을 즐기는 소비자를 위한 떡볶이로, 집에서도 전문점의 매운 떡볶이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마지막 4단계는 강력한 매운맛을 선호하는 마니아들에게 추천한다.

풀무원 대표 떡볶이 제품인 ‘쌀 국물떡볶이’와 ‘쌀 순쌀 고추장떡볶이’ 등이 각각 1, 2단계, 신제품 ‘밀 누들 맵칼떡볶이’가 3단계, ‘밀 매운 화끈떡볶이’가 4단계에 해당한다.

이번 리뉴얼은 떡볶이를 즐겨 먹는 소비자가 많은 만큼 떡볶이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다양하고, 선호 요인도 다르다는 점을 주목해 이뤄졌다.

풀무원식품 심웅섭 PM은 “간편식 떡볶이 시장을 선도하는 주체로서 이 시장을 향해 계속해서 늘어나는 소비자 니즈와 선호도를 반영하여 떡볶이 라인업을 정비하게 됐다“며 “떡의 종류와 매운맛 단계에 개인의 취향이 강하게 투영되는 만큼 더욱 세부적인 정보를 제공하여 소비자의 편의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홍미경 기자 blish@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NEWS

은행연합회
광주
한돈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