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1-03-08 (월)

농업경제신문

충남도, 임산물 수급안정대책·소비 홍보

2021-01-26 09:35:28

center
충청남도청사 전경. 사진=충청남도청
[농업경제신문=최문석 기자]
충청남도가 설 명절 임산물 물가 다잡기에 나선다.

충청남도는 설 명절 임산물 수급안정대책과 소비촉진 홍보를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충청남도에 따르면 농축수산물 물가는 전년 대비 6.7%가 증가했다. 반면 소비자 물가는 같은 기간 0.5% 상승에 그쳤다.

물가 안정이 필요한 밤, 대추 등 임산물 품목을 지정한 뒤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소비진작을 위해 온라인 플랫폼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설 명절에는 충남 대표 온라인 쇼핑몰인 농사랑과 산림조합이 운영 중인 임산물판매장, 푸른 장터 등을 운용한다.

이상춘 충남도 산림자원과장은 “도민과 생산자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임산물 물가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문석 기자 munfarm@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NEWS

은행연합회
광주
한돈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