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11-30 (월)

농업경제신문

곡성군, 마음 건강 주치의 상담실 운영

2020-10-30 10:40:55

center
마음 건강 주치의 이동상담실 장면. 사진=곡성군청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정신과적 도움이 필요한 군민을 위해 지난달 1일부터 마음 건강 주치의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마음 건강 주치의 서비스는 곡성읍에 위치한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제공받을 수 있다.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상담실 형태로 운영되며, 곡성군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상담을 받고자할 때는 사전에 반드시 전화로 예약해야 한다.

곡성군은 서비스를 통해 군민들의 정신건강 문제를 조기에 발견하고 적절하게 관리해 나간다는 생각이다.

특히 정신건강 전문인력을 배치해 정신의료기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우울, 불안, 자살충동, 스트레스 등에 대한 맞춤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를 통해 궁극적으로 정신질환 전 영역의 만성화를 사전에 예방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윤현주 곡성군정신건강복지센터장은 "정신건강에 어려움이 있는 분들은 언제든지 정신건강복지센터를 찾아 마음건강을 돌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임해정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순
1004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