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11-30 (월)

농업경제신문

2021년도 몸짱소방관 달력 30일부터 판매

2020-10-23 09:02:32

center
2021년도 몸짱소방관 달력 표지. 사진=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부
[농업경제신문 임지혜 기자]
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부는 2021년도 몸짱소방관 희망 나눔 달력을 오는 30일부터 내년 1월 19일(119)까지 판매한다.

몸짱소방관 달력 모델은 지난 6월 제9회 몸짱소방관 선발대회에서 선정된 15명의 소방관이 참여했고, 몸짱소방관 모델을 달력으로 제작·판매 해온 지 올해로 7번째다.

올해도 판매 수익금 전액은 한림화상재단을 통해 중증화상환자 치료비로 지원된다.

현재까지 몸짱소방관 달력은 누적으로 총 7민2801부가 판매됐다. 수익금과 기부금은 총 6억7000만원으로 154명의 중증화상환자에게 치료비로 지원했다.

치료비를 지원받은 중증화상 환자 154명 중에서 내국인은 143명, 외국인은 11명이다.

최근 3년 간 국내 화상환자는 2017년 59만5872명, 2018년 61만307명, 2019년 61만3788명 등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서울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2021년도 몸짱소방관 달력은 15명의 몸짱 소방관들과 사진작가 오중석, GS SHOP, ELLE 등 재능기부 형태의 협업을 통해 제작했다"고 밝혔다.

달력은 온라인의 경우 GS SHOP과 텐바이텐에서, 오프라인은 교보 핫트랙스, 텐바이텐 매장에서 30일부터 판매한다.

달력은 벽걸이용, 탁상용 2가지 종류이며, 판매 가격은 119의 상징성을 담아 올해도 지난해와 동일한 한 부당 1만1900원이다.

특히 2021년도 몸짱소방관 달력 출시를 기념하는 몸짱소방관 희망 나눔 달력 런칭 행사가 오는 30일 오후 3시부터 15분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2020년 온라인 서울안전 한마당과 함께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몸짱소방관 달력 사진을 촬영한 사진작가 오중석, 2018년 달력 판매 기부금으로 화상치료를 받고 있는 임미나(54세, 여), 몸짱소방관 2명이 참석한다.

또한 소방관들의 몸짱 소방관 도전 이야기, 몸짱소방관 달력 사업 수혜자의 영상편지 소개, 화재사고 이후 캘리그라퍼로 활동하면서 중증화상을 극복하고 있는 임미나(54세, 여)씨는 직접 그린 수묵화를 몸짱소방관에게 선물한다.

신열우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몸짱소방관 달력 제작 과정에 여러 단체와 기업에서 사회공헌 형태로 동참해 주었다"면서 "많은 분들의 관심을 통해 우리사회의 희망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임지혜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순
1004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