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10-25 (일)

농업경제신문

경기도 학교 무상 급식비 논의, 학부모 의견 수렴해

2020-09-29 09:07:12

center
사진제공= 경기도의회
[농업경제신문=임해정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권정선 부위원장은 지난 25일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에서 부천시의회 김성용 의회운영위원장, 부천시 친환경급식센터 관계자 및 부천지역 학부모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학교(무상)급식비 운용집행 잔액 관련하여 학부모 의견수렴을 위한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자리를 마련해준 김성용 시의원은 “시·군에 친환경급식센터가 있는 지역은 그래도 아이들에게 친환경급식에 많은 도움이 된다. 친환경급식을 공급하는 업체 등의 피해최소화 문제도 있고, 학교시설 석면문제 등도 언급하며 다각적인 면에서 경기도교육청에서 재검토가 필요해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번 정담회는 대·내외 코로나19로 인한 급식학생 수의 감소로 학교급식비 집행잔액의 발생이 예상됨에 따라, 급식비 잔액 추경감액이 제기되는 상황으로, 학생들을 위한 급식비의 운용집행 위한 학부모의 의견을 직접 듣고, 대안모색 및 애로사항 청취를 위해 마련됐다.

모두인사에서 권정선 의원은“코로나로 인하여 학생급식비가 삭감이 되어 다른 예산으로 쓰여 진다고 하는데, 학생들의 급식비는 질 좋은 아이들의 먹거리로 학생들에게 쓰여 져야 한다. 오늘 정담회를 통하여 실질적이고 지역에서 느꼈던 학부모들의 좋은 의견을 개진해 주시면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이 자리를 마련해준 김성용 시의원님께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정담회를 시작했다.

한 학부모는“다른 타 지역에 비해 경기교육 정책의 혜택이 많아서 어깨가 으쓱해진다. 하지만 학교급식 예산이 다른 데로 쓰일 예정이라고 하니 아쉽다. 학교급식을 1차와 2차로 나누어서 줄 수 있는 방안과 질 좋은 식재료로 꾸러미내용물의 구성을 보완하여, 아이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내용물의 개선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보완과 검토를 요청했다.

이에 권정선 의원은 “학교급식비 집행 잔액 부분, 친환경 농가지원관련 및 석면문제 등 오늘 논의된 내용을 꼼꼼히 잘 챙기겠다. 차후에 지속적으로 경기도교육청과 재논의가 이루어져야 한다. 학교에서 지역에서 애로사항과 의견을 공유해주시면 대응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 면서 “바쁘신 와중에 소중한 시간을 내주신 관계자 및 지역 학부모님들에게 감사하다”며 마무리했다.

경기도교육청은 2020확정 학교급식비 집행잔액(4,219억원)에 대하여 추경 감액 결정 등이 불가피한 실정이라고 전했다.

임해정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