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10-25 (일)

농업경제신문

남원 가축시장 전자경매시스템 개장

2020-09-04 09:13:37

center
사진= 남원 가축시장
[농업경제신문=김예슬 기자]
남원시와 남원축협은 그동안 가축시장의 전자경매시스템 노후화와 응찰기 부족으로 인한 민원이 증가하자 거래민원 해소와 가축거래 활성화를 위해 1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가축시장 전자경매시스템 현대화사업을 완료했다.

주요 개선사항으로는 원활한 거래 진행을 위해 경매 전광판과 운영서버 및 컴퓨터를 교체하였고, 더 많은 사람들이 동시에 경매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응찰기를 추가 구입했다. 현재 남원 가축시장은 매월 첫째, 셋째, 넷째주 목요일, 월 3회 경매를 진행하고 있다. 비육·번식우는 8시, 송아지 경매는 9시에 진행되며, 평균적으로 약 200두(송아지 170두, 성우 30두)씩 거래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경매시스템 현대화 개장을 통해 거래 민원해소와 유통질서 확립 및 신뢰도 확보로 축산농가 소득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예슬 기자 news@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