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6-06 (토)

농업경제신문

네덜란드 대사관, 서울의료인에게 튤립 1,000다발에 응원과 감사 전해

2020-04-08 15:24:52

center
출처=서울특별시
[농업경제신문=김철호 기자]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각지에서 지원과 응원의 손길이 이어지는 가운데 주한 네덜란드대사관에서 네덜란드의 상징인 ‘튤립’을 코로나 19방역 최전방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에게 전달한다.

주한 네덜란드대사관은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 중인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함께 힘을 모으고 협력해 어려움을 이겨나가는 연대와 협력”인 만큼 서울시의 협조로 코로나19로 피로에 지친 의료진에게 응원과 감사의 마음을 담은 튤립 꽃다발 1,000개를 서울의료원 의료진 등 관계직원에게 4월 8일(수)에 전달 할 예정이다.

요안나 도너바르트(Joanne Doornewaard) 주한 네덜란드대사는 “한국과 1961년 수교 이래 59년째 다양한 인적·경제적 우호협력 관계를 지속해 온 사이인 만큼, 튤립 구근의 98%가 네덜란드산이라는 것에 착안하여 어려운 시기이지만 꽃이 지닌 희망과 연대의 가치를 재확인하며 함께 코로나19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가자.”고 전했다.

서울의료원은 세계 최고 수준의 전문 음압격리 병동을 갖추고 있고 2월부터 코로나 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되어 상황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대표적 병원이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