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6-06 (토)

농업경제신문

해조류 우량종자 개발 시험 생산가동

2020-04-06 09:25:34

center
사진=고흥군
[농업경제신문 임해정 기자] 고흥군은 고품질 고흥 특산 김의 대량생산을 통한 시장경쟁력 확보와 고흥 김 브랜드화를 위해 민선7기 공약사항으로 추진되는 “고흥산 해조류 우량종자 개발 및 산업화 연구사업”이 2년차를 맞이하여 우량품종의 시험양식 결과 우리군 해역에 적합한 김밥용 김 모종이 개발되었다고 밝혔다.

고흥 해역에 적합한 전국 최고의 김밥용 김 생산을 위하여 전남도 해양수산과학원 고흥지원과 연구협약을 체결 후 지난 2019년부터 3년간 총 1억 5천만원을 투자하여 금산면 명천리 인근 해상에 4ha 규모의 시험양식장을 운영하고 있다.

전년도에는 우량모조 확보와 유리 사상체의 시험 배양 및 해상채묘를 실시하였고 시험 연구 2년차인 올해는 본격적으로 시험 품종의 양식에 돌입하여 김양식용 부류망 10줄(20책)을 시설하였으며, 채취한 우량품종 원초 1,700kg을 가공하여 김밥용 김 720속을 생산하였다.

연구 사업이 3년차에 접어드는 2021년에는 고흥 김의 특산품 화를 위한 신품종 생산성 비교 검증 연구 및 종자배양 관리를 추진할 계획이며, 2019년산 생김 생산량 전국 1위(126,586톤)인 고흥군의 김 산업에 한층 박차를 가하여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임해정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