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4-03 15:31 (금)

농업경제신문

남원시, 스마트농업 확대보급에 앞장

2020-03-18 12:48:47

center
사진=남원시청
[농업경제신문=윤종옥 기자] 남원시가 미래농업에 대응하기 위해 스마트농업기술의 확대보급에 앞장서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스마트농업의 확대보급을 위해 농업기술센터내 테스트베드 교육장(102㎡)과 5연동 및 3연동 하우스에 스마트 온실을 구축하여 교육장으로 활용하는 한편, 시뮬레이터, ICT 기자재, 전기전자 제어반 등을 통해 실습형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시는 관제 시스템을 활용해서 환경정보를 모니터링해 원격컨설팅을 실시하고 있고, 시의원과 관계 공무원이 참여하는, 스마트팜 확대 이해 정책연구회도 운영하고 있다. 게다가 시는 올해 스마트농업 전문농업인을 육성하기 위해 테스트베드 교육장 기능도 보강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실습 체험교육을 증대시키고, 명품농업대학의 스마트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 농가간 데이터공유기반을 확대, 농가 모니터링 원격지원 컨설팅 대상을 증대시키는 한편, 시설과수 3개소에 스마트팜 확대보급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스마트농업과 스마트팜 확산·보급을 위해 앞으로도 시는 스마트팜 기술소개, 스마트팜 체험형 교육, 원격모니터링, 농업데이터 활용 컨설팅의 역할을 수행하는 등 농업인들에게 지역별 특성에 맞도록 앞으로도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스마트 영농기술을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윤종옥 기자 news@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