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7 월요일

대성그룹, 17회째 이어가는 ‘사랑의 음악회’

문화공연과 함께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 전하는 연말 행사 진행

박남철 기자 등록 2019-12-30 11:41:47
center
종합 에너지 기업 대성그룹이 30일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2019 사랑의 음악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사랑의 음악회는 평소 어린이들이 접하기 어려운 다채로운 공연을 마련해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는 문화 나눔 실천 행사다.

2003년부터 이어온 이 행사는 소모적인 송년회 대신 이웃사랑을 실천하기 위해진행하는 대성그룹의 연말 나눔 활동 중 하나로 직원들이 직접 참여해 행사를 진행한다.

서울 및 대구 지역 어린이와 청소년 약 700여 명을 초청해서 진행하는 이번 행사의 1부오프닝 공연으로 피아니스트 김지은씨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피아노과 강사),바이올리니스트 송인순씨 (인천예고 현악과 전임교사), 플루티스트 김빛나씨 (구리시교향악단 수석 플루티스트)의 협연과 바리톤 연태웅씨(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의 협주등 아름다운 하모니를 선사하며, 여러 아동센터의 어린이들이 춤과 노래, 오카리나와오케스트라 연주 등 그 동안 갈고 닦은 장기를 직접 뽐낼 수 있는 장기자랑 시간도 마련된다.

2부에서는 EBS에서 인기리에 방영된 애니메이션 ‘허풍선이 과학쇼’ 시리즈가 원작인가족뮤지컬 ‘허풍선이 과학쇼 시즌 2’ 공연이 이어져 아이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한다. “허풍선이 과학쇼 시즌2”는 관객이 참여하는 체험형 공연으로 과학 상식을 기반으로 한교육적 내용을 재미있고 유쾌하게 전개하여 다양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행사 전 로비에는 <증강 현실 카드>, <증강 현실 O/X퀴즈>등 아이들이 직접 참여하는 증강현실 체험 프로그램과, 페이스 페인팅 등 다양한 즐길 거리도 마련된다. 대성그룹 김영훈 회장은 “사랑의 음악회는 매년 연말, 아이들을 위해 뮤지컬, 연극, 발레 등다양한 문화공연 관람 기회를 제공하고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시간”라며, “’몸도마음도 따뜻하게’라는 대성그룹의 모토처럼, 아이들이 꿈을 키워나가는데 필요한 에너지를 줄 수 있는 행사로 만들어 나가고 싶다”라고 말했다.

박남철 기자 pnc4015@daum.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