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발전, 대·중소기업 간 공동 기술협력 확대

이승현 기자 등록 2018-12-06 14:00:01
  • 제5차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 투자협력기금 조성협약 체결
center
[농업경제신문=이승현 기자]
남동발전이 대·중소기업 간 공동 기술협력 확대를 위한 ‘민관공동기술개발 투자협력기금 조성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남동발전은 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석종훈 창업벤처혁신실장, 한국남동발전 이용재 기획관리본부장,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고근모 기술창업본부장 등이 참석하여, 총 10억원의 투자기금을 추가 조성하고 중소기업의 R&D 투자 활성화에 뜻을 함께 했다.

민관공동기술개발 투자협약기금은 중소벤처기업부와 남동발전이 각 5억원씩 1:1매칭으로 공동 조성된다.

또 남동발전과 중소기업은 발전 플랜트에 적용 가능한 신제품 및 국산화 개발과제를 발굴·제안하고 중기부는 이에 적합한 과제 및 중소기업을 선정하여 개발비를 공동으로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앞서 남동발전은 지난 2009년 발전 5개사가 공동으로 기금을 조성한 이후 4차례에 걸쳐 총 152억원의 협약기금을 조성, 29개 중소기업에게 R&D 자금을 지원한 바 있다.

더불어 R&D 개발제품의 테스트 베드를 제공하는 등 판로연계 지원을 통해 약 300억원의 신규 개발제품 매출증대 및 65명의 민간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사회적가치 창출에도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승현 기자 shlee4308@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HEADLINE NEWS

Editor's Pick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