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11-27 (금)

농업경제신문

春 농기계 점검... 이것만은 꼭

2017-02-27 13:19:49

영농철 앞둔 농기계 정비 순서
연료나?윤활유?등은?새지?않는지?점검
center
[농업경제신문=홍미경 기자] 봄철 영농기를 앞두고 농기계 고장이 잇따라 철저한 관리가 요구되고 있다.

겨울철 잦은 한파와 폭설로 야외에 방치하거나 눈.비에 노출시키킨 농기계의 안전사고와 농기계 수명단축 등 손실 우려가 커지고 있다.

농기계 정검은 외관 청소로 시작해 점점 세밀한 부분으로 진행하는 것이 보통이다.

먼저 농기계에 묻은 흙이나 먼지를 제거한 뒤 기름칠을 한다. 배선은 벗겨지거나 절단된 곳이 없는지, 나사가 풀려 헐겁지 않은지, 연료나 윤활유 등은 새지 않는지 점검해 이상이 있으면 즉시 정비한다.

그 다음으로는 엔진을 점검하고 미션 오일의 양과 상태를 확인해 필요시 보충하거나 교환한다. 연료필터, 엔진오일필터 등은 깨끗이 청소해 다시 사용하거나 바꿔준다.

연료탱크, 연료관, 연결부 등에 균열이나 찌그러진 곳이 없는지 확인하고, 연료탱크 내에 침전물 등 오물은 깨끗이 없애고 연료를 채운다. 냉각수 양은 보조 물탱크의 상한선과 하한선 사이에 있도록 채운다.

건식 에어클리너는 필터 오염 상태를 확인한 뒤 청소하거나 교환하고, 습식은 경유나 석유를 이용해 깨끗이 닦아낸다.

브레이크와 클러치 페달 유격은 정해진 범위가 되도록 조정하고, 왼쪽과 오른쪽이 같은지 확인한다. 또한 주차브레이크 작동 상태도 함께 점검한다.

배터리는 윗면의 점검창에서 충전 상태를 확인하고, 단자가 부식되었거나 흰색 가루가 묻어 있으면 깨끗하게 청소하고 윤활유를 바른다.

마지막으로 전기배선과 접속부, 전구, 퓨즈 등도 점검해 이상이 있으면 바꾸고, 정상적으로 작동하면 3분~4분간 난기운전을 한다.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순
1004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